행안부,호우 대처,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올해 첫 가동
상태바
행안부,호우 대처,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올해 첫 가동
  • 박희자 기자
  • 승인 2020.06.14 08:35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단계 비상근무 돌입

행안부가 전국 지자체와 관계부처에 집중호우로 인한 침수에 대비한 배수펌프장 가동 준비, 산사태 위험지역 및 하천변 저지대 등 인명피해 우려 지역에 대한 예찰‧점검을 강화해 줄 것을 당부 했다.

 

이어 행안부는 지난 12일, 22시부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단계 비상근무체계를 가동했다.

 

특히 행안부는 호우특보 발효지역의 둔치주차장과 지하차도에 대한 출입통제 등 차량침수 방지조치와 하천‧배수시설 등 공사장 안전대책, 하천내 통수저해 자재 및 토사 이동‧제거 등 사전조치를 요청했다.

 

또한 비상대응체계 가동 등 상황관리를 철저히 하고 이재민 임시 주거시설과 인명피해 우려지역 대피소를 사용하는 경우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준수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.

 

김계조 행안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“수해복구사업장 등 공사장의 시설물 관리와 붕괴 위험이 있는 옹벽, 축대, 공사장 등에 대한 출입통제하고 사고 발생시 응급조치 등 인명피해 최소화를 위한 안전조치를 강화해 달라”고 당부하면서 “국민들께서도 호우발생시 행동요령을 사전에 숙지하고 기상 상황에 지속적인 관심을 기울여 주시기 바란다"고  말했다.

 

 

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